멘토분들에게 프로그래밍을 시작하면서 처음 읽은 책과 가장 도움이 되었던 책에 대해서 여쭤봤습니다. 대부분의 분들이 너무 오래 전 일이라 정확히 기억나지는 않는다고 하셨는데요, 여러분이 처음 읽은 책은 어떤 책이었나요??? 혹시 처음 읽은 책이 기억이 안 나신다면, 여러분에게 가장 도움이 되었던 기술서적은 어떤 도서인가요???

 

올해는 지앤선에서도 여러분이 망설임 없이 최고의 도서라고 선정할 수 있는 책을 출간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.^^

 




안녕하세요 터보 C”!!! 가장 인상적인 책은 “Code Complete”입니다.



 



   

   “JSP 바이블”!!! 가장 도움이 되었던 책은 학교에서 교과서로 썼던 “UNIX 시스템입니다.



 




    “Inside the IBM PC and PS/2”!!! Norton Utility를 만든 사람답게 PC의 부팅과정, Disk의 원리, 메모리버스의 구조 등 지금 

     까지도 그때 읽었던 내용들이 도움이 됩니다. 지금은 구하기 힘든 책이되었습니다.



 



“C 언어 기초 +알파”!!! 한참 후 항희융 교수님을 직접 뵐 기회가 있었는데 70이 넘은 연세에도 임베디드 공부를 하시던 모습에서 진짜 학자의 모습을 보고 감동받은 기억이 있습니다. 가장 도움이 된 책으로는 “TCP/IP Illustrated, Vol.1: The Protocols”라는 도서를 꼽고 싶습니다. 이 책 덕분에 인터넷 포로토콜에 관심을 가지게 되었습니다.



 



“Apple II Reference Manual”!!! 성경처럼 소중히 여기며 경외감을 가지고 읽었던 기억이 있습니다. 가장 도움이 되는 도서는여러 가지 명저가 생각나지만 무엇보다도 월간 마이크로소프트웨어를 꼽고 싶습니다.



 




첫 책도 지금까지 가장 도움이 된 도서도 월간 마이크로소프트웨어입니다. 만약에 단행본으로 한 권을 추가한다면 리팩토링을 가장 도움이 된 도서로 꼽고 싶습니다.

 






“C 기초플러스”!!! 가장 도움이 된 도서는 “Effective Java”입니다.







 

  “Head First Java”!!! 솔직히 처음 본 책은 잘 기억이 안 나지만 개발에 대해 뭔가 알고나서 본 책이라 가장 기억에 남고요, 도움

  이 많이 되었던 책은 ‘PC 사랑’, ‘PC 챔프’, ‘게임매거진같은 잡지들이었습니다.


  

 

  

설정

트랙백

댓글